• 최종편집 2019-11-20(수)

김경수 경남도지사,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예정지 방문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공공기관의 새로운 혁신 모델”...성공적 추진 약속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4 17: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2022년까지 국비 220억 원 등 총 사업비 800억 원 투입

 

김경수 경상남도지사가 24일,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예정지인 한국남동발전 삼천포발전본부(고성 소재)를 방문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한국남동발전 현황과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계획에 대한 업무보고를 청취한 뒤 공모사업 선정에 적극 협조한 이창식 삼천포발전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을 격려하며, 차질 없는 사업추진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김 지사는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경남 유치에 한국남동발전의 투자와 부지 제공 약속이 큰 힘이 됐다”며, 한국남동발전 삼천포 발전본부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고성스마트양식장방문1.png
출저/경상남도

 

이어 “버려지고 있는 발전소 온배수를 재활용해 지역의 양식산업에 기여하는 것은 공공기관의 새로운 혁신 모델”이라며, “앞으로 조선산업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성군 경제에 큰 도움이 되도록 경상남도, 고성군, 남동발전이 힘을 모아 스마트양식 클러스터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고성)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해양수산부 공모로 지난달 26일 전라남도(신안)와 치열한 경쟁을 통해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

 

경상남도 스마트양식 클러스터는 고성군 하이면 덕호리 한국남동발전 삼천포발전본부 일대 10만㎡ 부지에 2019년 8월부터 2022년 7월까지 3년간 국비 220억 등 총 사업비 800억 원을 투입해 조성되며, 한국형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첨단 순환여과양식시스템 및 IT 기반 바이오플락양식시스템 등 테스트베드와 배후부지 기반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모 선정 과정에서 한국남동발전의 사업부지 10만㎡ 제공과 온배수(연간 29억톤 정도) 활용 및 열공급설비 400억 원 투자 약속, 그리고 테스트베드 내 창업교육지원센터 재정지원, 종자매입 무상방류 등 지역상생협력 모델 실천계획이 경상남도(고성)가 공모에 최종 선정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경상남도와 한국남동발전은 올해 10월경, 이와 같은 지역상생협력 모델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 업무협약(MOU)도 체결할 계획이다.

 

 
[KJB한국방송]경남=김수철 기자 sck18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677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경수 경남도지사,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예정지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