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9(화)

‘보성 세계차박람회’ 20일 개막

- 23일까지 코엑스에서 차의 향연 펼쳐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0 1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일 ‘2019년 제7회 보성 세계차박람회’가 서울 코엑스에서 화려하게 개막했다. 

 

1. 세상의 모든 차(茶)다 있다! ‘보성 세계차박람회’ 20일 개막 (3).png

이날 개막식에서 보성군은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1호로 지정된 ‘보성 계단식 전통차 농업시스템’ 보전결의와 함께 국가중요농업유산 로고 사용 선포식을 진행했다.

 

이번 보성 세계차 박람회는 코엑스 푸드위크 ‘서울 국제 식품 산업전’과 함께 개최돼 국내외 식품산업 시장에 보성차의 비전을 선보이고, 식음료분야 발전에서 다양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한 ‘보성 세계차 박람회’는 23일(토)까지 시민들과 함께하며 천육백 년을 이어온 보성차의 깊은 역사에 현대적인 감성을 더한 보성만의 특별한 차문화를 선보인다.

 

보성군은 박람회 기간 동안 △세계차품평 대회, △티블렌딩 대회, △보성티마스터챔피언십 등 경연대회와 다양한 전시, 문화체험, 공연을 마련했다.

 

또한, ‘보성차 홍보관’에서는 올해 한국명차 선정대회에서 수상한 명품 보성차를 시음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며, 보성차가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 등재 될 수 있도록 범국민적인 여론 형성을 위한 홍보 활동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21일 열리는 세계차 품평대회에는 7개국 10명의 세계적인 차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하여 세계차에 대한 올바른 정보 제공과 국내외 차의 교류를 통해 우수한 품질의 차를 소비자에게 제공하고, 엄격한 심사를 통해 세계적인 명차를 선정한다.

 

보성 세계차 박람회장에서는 보성차뿐만 아니라 하동, 강진, 영암 등 국내 주요명차들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해외차 산업관에서는 국내 차관련 업체들이 해외시장에 진출하는 기회의 장이 준비돼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79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보성 세계차박람회’ 20일 개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