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3(금)

오하근 전남도의원, 전남교육청 다문화가정 지원대책 미흡 지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1 13: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전남 다문화 학생 8천6백명, 도내 학생 중 4.3%, 매년 지속 증가세

- 전국 다문화 학생 12만명 중 7% 차지, 전국에서 가장 높은 비율

- 다문화가정 지원 예산은 11억원으로 교육예산의 0.03% 불과

 

dh.PNG

전남도의회 오하근 의원(더불어민주당, 순천4)은 지난 10일 전라남도교육청에 대한 2020년도 예산안심사에서 도내 다문화가정에 대한 지원 대책이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오 의원은“2018년 4월 기준 도내 다문화가정 학생은 약 8천6백명으로 전체 학생 19만9천명 대비 4.3%를 차지하고 있지만 다문화가정 지원예산은 11억원으로 전체 교육예산의 0.03%에 불과하다”고 질타했다.

 

오하근 의원은“우리 사회 심각한 문제인 양극화 현상이 교육현장에서도 예외가 아니다”면서“중앙과 지방 간, 도시와 농어촌 간 교육 격차가 크고, 농어촌 지역 내에서도 다문화 학생의 교육환경은 더 열악하다.”고 지적했다.

 

이어“경제적, 문화적으로 어려운 여건에 처해 있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미래 지역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달라.”강하게 주문했다.

 

이에 답변에 나선 교육청 관계자는“다문화 가정 학생의 교육기회 확대와 역량강화를 위해 체계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추진의지를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090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하근 전남도의원, 전남교육청 다문화가정 지원대책 미흡 지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