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4(토)

목포시, 내년 국비 7,545억원 확보...지역 현안사업 추진 박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1 17: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목포시가 내년도 지역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다각적인 국비 활동을 펼친 결과 144건에 7,545억원을 확보했다.

 

국회가 지난 10일 2020년도 정부예산을 의결한 가운데 목포시 예산은 균특 지방이양사업 포함 7,545억원으로 이는 정부예산안 6,363억원보다 1,182억 원이 증가한 액수다.

 

주요 국비 확보 신규사업은 ▲해경 서부정비창 구축 82억원 ▲수산식품 수출단지 조성 24억원 ▲국도 77호선 연결도로 개설사업 200억원 ▲목포~제주 고속철도 건설 5억원 등이다.

 

물류, 관광 활성화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대형 SOC사업으로는 ▲목포~보성 간 남해안철도 고속화사업 4,000억원 ▲목포~송정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한국철도시설공단 사업비 포함) 1,800억원 등이 포함됐다.

 

항만개발 사업과 관련해서는 ▲북항 배후단지 진입도로 개설 15억원 ▲신항 제 2자동차 전용부두 건설 10억원 ▲신항 대체 진입도로 개설 15억원 ▲북항 어선 물양장 확충 25억원 ▲동명동 물양장 정비 5억원 ▲스마트 선박 안전지원센터 구축 6억6천만원 ▲서해권 종합안전 비상훈련장건립 27억7천5백만원 ▲목포항 선원복지회관 건립 10억원 등이 반영됐다. 항만 물동량 창출과 관련 산업 경쟁력 강화 기반시설이 구축되면 목포항의 입지여건은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지역산업 강화 지원을 위해서 ▲소재산업 스마트 제조혁신 기반조성 15억원 ▲첨단소재 융합제품 상용화 기반강화 20억원 ▲전기 추진 차도선 및 이동식 전원공급 시스템 개발 75억원 등이 반영돼 일자리 창출은 물론 중소기업 경쟁력 제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목포시 지역개발 사업으로는 ▲목포 종합경기장 건립 80억원 ▲전남 스마일센터 설립 30억원 ▲생활형 SOC사업인 용해지구 문화시설 건립(주거지주차장포함) 25억원 ▲도서지역 상수도 해저관로 매설공사 25억원 ▲노후 상수관망 정비 48억5천만원 ▲목포 고하도 해식애 해안길 조성 1억5천만원 ▲어촌뉴딜사업 46억8천1백만원 등이 반영돼 목포를 체류형 관광도시로 거듭나는데 이바지할 전망이다.

 

도시재생을 위해서는 ▲근대문화사길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사업 5억원 ▲개항 문화거리 간판개선 사업 2억8천만원 ▲1897 개항 문화거리 16억9천만원 ▲보리마당 뉴딜사업 28억원 ▲도시 취약지구 생활여건 개선사업 10억원 등이 반영돼 근대역사문화도시 목포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 균특 지방이양사업에는 ▲평화광장 관광개발 16억3천3백만원 ▲해변 맛길 30리 조성 10억원 ▲유달산 연계 관광지 활성화 1억5천만원 ▲장좌도 선착장조성 5억원 ▲고하 만남의 생태공원 조성 1억원 등이 반영돼 낭만항구 목포 관광의 새로운 자원 개발도 탄력 받을 것으로 보인다.

 

시는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김종식 시장을 중심으로 관계 공무원들이 지역 출신 박지원․윤소하 국회의원 및 정․관계 인사들의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국비 확보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왔다.

 

김종식 시장은“확보한 국비를 지렛대삼아 관광산업, 수산식품산업, 신재생에너지산업 등 3대 전략산업 육성 추진에 본격 착수해 시민들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아울러 재정 신속집행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모든 역량을 기울이겠다.”고 밝혀다.

 

한편 목포시는 2021년도 국비 확보에도 차질이 없도록 이번 달 국비건의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하는 한편, 앞으로 체계적이고 책임감 있는 국비 확보 활동을 적극 펼칠 방침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목포시, 내년 국비 7,545억원 확보...지역 현안사업 추진 박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