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30(목)

충남도 택시업계, 코로나19 생활안정자금 긴급 지원

- 개인택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생활안정을 위한 집중지원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05 18:5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남도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택시업계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생활안정자금 100만 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도내 법인택시사업자 수는 70개 업체 2985명이며, 개인택시사업자 수는 4116명이다.

 

택시운송사업자는 이달부터 관할 시·군으로 신청·접수하면 적격심사를 거쳐 신속히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지난달 동월대비 20% 수입액이 감소한 택시운수업을 영위하는 기업 및 개인사업자이다.

 

도는 3일 아산시와 논산시 소재 개인택시사업자 813명,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671명에게 선제적으로 자금을 지원했다.

 

이달 중으로는 도내 모든 지원 대상에게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 택시업계, 코로나19 생활안정자금 긴급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