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3(목)

양승조 충남지사, 벨기에 외투기업 유미코아社 방문

- ‘포스트코로나’ 경제살리기 행보 지속…생산시설 시찰 등 스킨십 강화 주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1 15: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0521_3368.png
사진/충남도

 

양승조 충남지사가 21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주요 외투기업을 찾아 고충을 듣고, 생산시설을 시찰하는 등 경제살리기 행보를 이어갔다.

 

양 지사는 이날 천안에 위치한 이차전지 양극재 생산기업인 한국유미코아를 방문, 회사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임동준 한국유미코아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KF94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도에서 해결방안을 마련, 이 자리를 빌려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지정석 한국유미코아 대표이사는 “도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유미코아가 충남에 자리 잡을 수 있었다”며 “향후 추가투자시에도도의 변함없는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에 양 지사는 “한국유미코아는 천안에 3개 공장이 가동 중이고 직원이 900명에 달하는 지역의 가장 중요한 기업 중 하나이다”라며 “코로나19 극복은 물론, 추가 투자 등에 관해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유미코아의 본사인 유미코아그룹은 이차전지 등 에너지와 화학분야 기업이다.

 

벨기에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 14개국에 진출해 있으며 매출액은 4조 3000억 원에 이르고, 직원 수만 1만 700명이 넘는 글로벌 우량기업이다.

    

양승조 지사는 작년 11월에 유미코아그룹 벨기에 본사를 방문, 1억 달러 외자유치 MOU를 체결한 바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승조 충남지사, 벨기에 외투기업 유미코아社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