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3(목)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10일 오전 11시 경비함정 함상에서 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3000톤 경비함정 헬기갑판에서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행사는 기념사, 업무유공자 정부포상 및 표창수여, 해양경찰 헌장 낭독 등의 순으로 간소하게 진행됐다.

 

이날 기념식에서 해양경찰 업무 발전에 이바지한 유공을 인정받은 장비관리과 김동영 경감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여받는 영예를 안았다.

 

임재수 목포해양경찰서장은 “지금 이 시간에도 위험을 무릅쓰고 거친 파도와 싸우며 묵묵히 본연의 임무를 다하고 있는 직원 모두에게 감사와 격려를 보내며, 국민에게 더욱 사랑과 신뢰를 받는 해양경찰이 되도록 함께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한편, 해양경찰은 우리나라의 200해리 배타적 경제수역 선포를 기념하고 해양주권 수호의 막중한 임무를 기억하기 위해 2011년부터 9월 10일을 ‘해양경찰의 날’로 정하여 매년 기념식을 열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국민들을 위해 지난 7일 생명 나눔 사랑의 헌혈 행사를 시작으로 해상정화활동 등 사회공헌 봉사활동을 펼치며 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을 기념했다.

 

해양경찰의 날을 맞아 정부포상 및 표창 수상자에게 상장 및 꽃다발을 전달했다(1).png

사진/목포해경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목포해경, 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기념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