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7(금)
 
영암군민속씨름단 윤성민 거제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 등극

 

경남 거제시에서 열린 ‘거제장사씨름대회’에서 영암군민속씨름단 윤성민이 백두장사에 올라 1년 4개월만에 백두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윤성민 장사는 4강에서 최인호(제주특별자치도청)를 2-1로 물리치고, 장사결정전에서 장성복(문경새재씨름단)에게 3-0으로 가볍게 승리하며 통산 두 번째 백두장사 타이틀을 획득하는 큰 기쁨을 누렸다.

결승 상대 장성복 장사는 8강 진출자 중 윤성민 장사와 함께 나이가 가장 많았으나 3번의 백두장사와 1번의 천하장사를 지낸 백두급의 살아있는 전설로써 영암군 민속씨름단 소속 장성우 장사를 꺾고 올라온 만만치 않은 상대였다. 그러나 기세가 오를 대로 오른 윤성민 장사를 막을 수 없었고 두 베테랑의 화려한 대결은 잡채기와 2번의 밀어치기 성공한 윤성민 장사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이로써 윤성민 장사는 두 번의 장사를 모두 영암군 소속으로 얻었으며, 영암군민속씨름단은 총 47회 우승(장사 41회, 전국체전 금메달 2개, 단체전 4회)을 달성하여 다시 한번 대한민국 최고 씨름단임을 입증하였다.

윤성민 장사는 “오랜만에 백두장사에 올라 정말 기쁘다. 그동안의 부진에도 믿어주신 감독님, 코치님과 평소 잘 따라주는 동료 동생들 그리고 항상 응원해주시는 영암군민들께 우선 감사하다, 앞으로도 씨름단 맏형으로써 솔선하여, 이번 우승을 발판 삼아 개인성적 뿐만 아니라 팀성적에도 보탬이될 수 있도록 보답하겠다.”고 밝혀 영암군민속씨름단에 대한 애정과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암군민속씨름단, 윤성민... 거제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 등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