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7(금)
 

- 창원 중앙역~김해 진영~양산 북정~울산 KTX역

- 부산~경남 양산~울산 광역철도와 연계 추진으로 부울경 1시간 생활권 구축

 

 경상남도는 작년 7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동남권 순환 광역철도 사전타당성조사를 위한 입찰이 국가철도공단에서 5월 3일부터 진행된다고 밝혔다.

 

동남권 순환 광역철도는 총 연장 51.4km, 사업비 1조 9,354억원으로 창원 중앙역에서 출발하여 김해 진영, 양산 북정을 거쳐 KTX 울산역까지 건설하는 부울경 메가시티의 핵심사업으로 경남도가 국토교통부에 용역 조기시행을 지속적으로 건의하여 왔다

 

 앞으로 국가철도공단에서는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 입찰 및 계약절차를 거친 뒤 7월부터 본격적으로 1년간 용역을 진행하고 기초자료 분석, 비용 및 수송수요, 편익 추정, 정책성 분석 등을 검토하게 된다.

 

경남도는 부울경을 연결하는 동남권 순환 광역철도와 지난해 8월 국토교통부 선도사업에 반영된 부산~경남 양산~울산 광역철도*가 구축되면 경남, 부산, 울산이 1시간 생활권으로 형성되어 철도 중심의 대중교통체계 구축을 통하여 지역 교통문제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부산~경남 양산~울산 광역철도(L=50km, 사업비 1조 631억 원)

 

특히 양산도시철도, 부산 도시철도 1호선·2호선, 계획 중인 부산노포 정관선, 울산도시철도 1호선과 연계한 순환철도망과 부전~마산간 복선전철, 동해남부선, 남부내륙철도를 연계하여 경남의 주요 거점 도시인 진주, 창원과 부산, 울산을 연결한 광역철도망 구축으로 수도권처럼 부울경도 그물망 같은 철도망이 구축되어 지속적인 인구감소 등으로 침체된 서부·동부 경남지역 경제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다.

  

동남권순환광역철도노선도.png

 
[KJB한국방송]경남=김수철 기자 sck18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도, 동남권 순환 광역철도 본격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