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 반도체 제조용 소재부품 공장, 음성 성본산단에 신설 1,504억원 투자 -

   

충청북도는 2023년 11월 29일 도청에서 충청북도와 음성군, ㈜디에스테크노 간 반도체 제조용 소재부품 공장 신설 투자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협약은 김영환 충북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안학준 ㈜디에스테크노 대표이사가 참석, 체결하였으며 이번 협약 체결로 ㈜디에스테크노는 음성군에 5년간 1천504억원을 투자한다. 대소산업단지에 이어 성본산업단지 내 3만3052㎡ 부지에 오는 12월 착공, 공장을 신설해 102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를 결정한 ㈜디에스테크노는 석영(Quartz), 실리콘(Si), 실리콘카바이드(SiC) 등의 특수소재 제조·가공을 전문으로하는 반도체 제조용 소재부품 전문기업으로 수입에 의존하던 반도체용 석영 잉곳(Quartz-Ingot)을 자체 개발하여 국산화에 성공하였으며 양산까지 가능한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

 

또한 또 2019년 고용노동부로부터 청년친화 강소기업으로 선정, 2022년에는 무역의 날 2000만 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충북은 SK하이닉스, DB하이텍, 네패스 등 반도체 공정 주기별 선도기업과 관련 소부장기업이 집적하여 반도체 생산액 전국 2위로 반도체 산업분야에서 탁월한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디에스테크노 안학준 대표이사는 “반도체산업분야에서 충북의 높은 위상과 음성의 입지적인 강점, 충청북도와 음성군의 적극적인 행정서비스로 인해 이번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북도 음성군, ㈜디에스테크노 투자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