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 흑산도 홍어, 현대적 손길로 새로운 맛 창조 -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지난 5일 흑산면 게이트볼장에서 홍어 썰기 학교 제4기 수료식, 장인 지정식과 자격증 교부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홍어 썰기 학교’는 흑산도 주민들의 고령화와 명절 등 주문량이 많은 시기에 홍어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2020년부터 시작하였으며, 지금까지 총 64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사진(1).png
사진/신안군

이번에 수료한 제4기 수료생 15명은 지난 10월 13일 실시된 제3회 홍어 썰기 기술자 초급 자격시험에 응시해 자격증을 취득하였으며, 이로써 초급 민간자격 취득자는 총 47명에 이르렀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홍어 썰기 학교 강사 2명(안현주, 조형자)에게 흑산 홍어 썰기 분야 장인 지정 패가 전달되었으며, 수산업 장인들에게는 신안군 수산업 장인 선정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기술 장려금을 2년간 총 4백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흑산 홍어잡이 어선 22척이 TAC 604톤의 물량을 확보하여 조업 중으로 연간 65억 원의 위판액을 올리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어 썰기 장인의 탄생, 신안군 제4기 홍어 썰기 학교 수료의 순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