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일)
 

- 28일까지 3일간, 10월까지 5전 개최…아마추어 입문 기회 -

 

전라남도가 지원하고 국제자동차경주장이 주최하는 ‘2024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 시즌 개막전이 26일 개막, 28일까지 3일간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열린다.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는 지난 2015년부터 모터스포츠 입문자와 선수 육성을 위해 국제자동차경주장을 운영하는 KIC사업단이 주최하는 대회다. 레이싱 전용 종목인 포뮬러를 포함해 자동차, 모터사이클, 드리프트 등 7개 종목으로 연간 5전을 개최한다.

 

일반인 참가율이 가장 높은 타깃-타임트라이얼(Target-Time Trial)은 참가선수가 한 바퀴 주행 시간을 사전에 지정한 후 가장 근접한 기록에 따라 순위가 정해진다. 헬멧, 장갑, 슈트 등 기본 안전장구만 갖추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모터스포츠 입문 종목이다.

 

투어링카 레이스 드리프트(2023).png
사진/전라남도

아마추어 선수가 참가하는 TC-1600(투어링카 챌린지)은 배기량 1천600cc 150마력 이하 양산차량이 동시에 출발해 13바퀴를 빠르게 주행한 차량이 우승하는 스프린트 방식이어서 순위 다툼이 치열할 전망이다.

 

모터사이클은 300~400cc급 입문과정과 500cc 이상 중상위급으로 나눠지며 3차에 걸쳐 1바퀴(Lap)를 가장 빠르게 주행한 기록을 합산해 우승자를 결정한다. 

 

3km의 주행 시간이 300~400cc는 1분 28초, 500cc 이상은 1분 17초가 순위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가장 많은 선수가 참여하는 드리프트 종목은 각각의 코너에서 얼마나 안정적이고 예술적인 퍼포먼스를 보이느냐에 따라 점수를 주고 순위를 결정한다. 

 

자동차를 이용한 피겨 경기와 같다. 1대1매치 토너먼트 방식으로 운영됨에 따라 작은 실수로 탈락할 수 있어 매 경기마다 집중해야 한다.


대회 관련 각종 정보는 국제자동차경주장 누리집(www.koreacircuit.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카트경기장과 가까운 D스탠드를 개방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제자동차경주장서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 개막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