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9(수)

목포시, 제11회 목포문학상 시상식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24 16: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본상 5명, 남도작가상 4명 총상금 3,000만원 수여

    

목포시가 오는 26일 오후 4시 목포문학관에서 ‘제11회 목포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시는 시상식을 통해 전국 공모인 본상 5명, 전라남도 거주 작가에게 수여하는 남도작가상 4명 등 수상자들에게 총상금 3,000만원을 수여한다. 이에 앞서 2시 부터는 정수자 시인을 초청해 문학특강을 진행한다.

 

올 해 목포문학상은 지난 8월 목포권의 자연, 역사, 문화 등 정서가 잘 드러난 소재로 제한해 공모했고, 총 370명이 접수했다.

 

본상에는 △소설부문 「목포의 일우(一隅)」 (범현이, 광주시) △시부문 「나비, 우화를 꿈꾸다」 (김수형, 목포시) △희곡부문 「미화리의 행복한 칠월」 (이지영, 서울시) △수필부문 「아버지의 갓바위」 (김정예, 부산시) △동화부문 「아빠의 봄」 (이윤정, 부산시)이 선정되었다.

 

남도작가상에는 △소설부문 「황석어」 (노성애,장성군) △시조부문 「목포, 울컥 그리운」 (김옥구, 목포시) △수필부문 「돌미역」 (김희철, 순천시) △동화부문 「40일」 (김경애, 목포시)이 선정되었다.

 

본상은 소설 700만원, 시‧희곡 부문 각 500만원, 수필·동화 부문 각 3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남도작가상은 소설·시조 부문 각 200만원, 수필·동화 부문 각 15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심사평과 수상작은 목포문학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시는 목포관련 소재로 다양한 문학작품이 창작된 만큼 당선작품을 목포의 문학 컨텐츠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목포시는 한국 문학사에 큰 족적을 남긴 김우진, 박화성, 차범석, 김현 등을 배출한 문향 목포의 문학정신을 기리고자 해 마다 목포문학상을 공모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27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목포시, 제11회 목포문학상 시상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